Untitled Document

쉼터

0
 135   9   1
  View Articles

Name  
   의청 (2011-12-12 18:25:54, Hit : 3725, Vote : 828)
Subject  
   서경별곡 아즐가 위두어렁셩 다링디리


          [] 서경별곡(西京別曲)
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서경(서경)이 아즐가              . 지금의 평양
             ──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서경이 서울이지마는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닷곤 데 아즐가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. 닦은 곳
             ────
             닷곤 데 소성경 고요이마른        . 작은 서울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─── ─────        . 사랑하지마는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여해므론 아즐가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. 이별하기보다는
             ────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여해므론 길쌈베 버리시고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괴시란데 아즐가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. 사랑해주신다면
             ────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괴시란데 우러곰 좇니노이다       . 따르겠습니다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─────
             위 두어렁셩 두어렁셩 다링디리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 구슬이 아즐가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구슬이 바위에 디신달             . 떨어진들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───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긴힛단 아즐가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. 끈이야
             ───
             긴힛단 그츠리잇가 나난           . 끊어지겠습니까?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─────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즈믄 해를 아즐가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. 천 년을
             ────
             즈믄 해를 외오곰 녀신달          . 외로이 살아간들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───────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신(信)잇단 아즐가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신(信)잇단 그츠리잇가 나난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위 두어렁셩 두어렁셩 다링디리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


             대동강(大同江) 아즐가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대동강 너븐디 몰라서             . 넓은 줄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───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배 내어 아즐가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배 내어 놓았느냐, 사공아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네 각시 아즐가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네 각시 럼난디 몰라서            . 음란한 줄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───
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녈 배에 아즐가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. 가는 배에
             ────
             녈 배에 연즌다 사공아            . 태웠느냐?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────
             위 두어렁셩 두어렁셩 다링디리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


             대동강 아즐가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대동강 건너편 꽃을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 배 타들면 아즐가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배 타들면 꺾으리이다 나난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 위 두어렁셩 두어렁셩 다링디리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



no
subject
name
date
hit
*
:::
  게시판 글쓰기에 대하여

2007/05/23 6146 1411
:::
  홈페이지 관계(기록용) 2007.4.30

2006/06/15 7163 1654
133
  2014.10.31 흐린 날 봉은사

2014/10/31 3193 540
132
  2014.10.19 아침 봉은사

2014/10/19 3123 568
131
  전국 공공의료학회에서 우리 회를 높게 평가

의청
2013/12/30 3993 750
130
   진료 실적을 배껴서 봉사하는 분들에게

의청
2013/04/03 4287 891
129
   서경별곡 번역

의청
2011/12/13 5089 843

   서경별곡 아즐가 위두어렁셩 다링디리

의청
2011/12/12 3725 828
127
   풍교 강의 밤

운곡
2011/05/30 4133 893
126
  선재 도메인 3년 연장

2011/04/15 3692 892
125
   봄을 그리는 마음

2010/08/02 4968 1047
124
  청량사_불교TV_내가 가고 싶은 절

2010/07/13 4258 972
123
  웃기는 세상

2010/06/21 4121 897
122
   동대문 길을 지나면서

운곡
2010/06/09 4353 1019
121
   산에 살면서

운곡
2010/06/09 4128 1040
1 [2][3][4][5][6][7][8][9]

Copyright 1999-2018 Zeroboard / skin by Zetyx