menu.php

쉼터

0
 135   9   1
  View Articles

Name  
   의청 (2013-04-03 12:15:11, Hit : 6007, Vote : 1511)
Subject  
   진료 실적을 배껴서 봉사하는 분들에게



그 동안 우리 회에서는 우리 회 봉사 실적을 종합하여 정리하고

틈틈이 홈피에 올려서 자랑스러운 흔적을 회원들끼리 나누어 왔습니다.



그런데 몇 년 전부터 그 자료를 이용하여 법인체 설립한 단체도

생겨나고

그 자료를 배껴서 자기 명예를 담는 데에 전용하는 사례가 발각되어

많은 것들을 생각하게 하였습니다.



논의 결과 그러한 일련의 사태는 우리가 쓸데 없이 자기 자랑을 한 데에

원인이 있었다고 판단되어 이제부터는

활동상황, 및 진료보고 등 구체적인 활동 실적에 대한 자료는

홈피에서 보이지 않고 회원들에게만 공개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.

회원들께서는 그러한 사정을 두루 알리셔서 깊은 연민의 정으로

동행하시기를 부탁드립니다.



~~~ 아하 남의 실적 배껴서도 좋은 일 하는구나!

이런 풍토가 사그러들기 위한 작은 노력입니다.

고맙습니다.



           나무관세음보살마하살

           나무배끼기보살마하살

           나무제비다리부러뜨리기보살마하살


           나무실덕보살마하살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합장






no
subject
name
date
hit
*
135
  佛紀 2552年 戊子年 法王 太陽法語

法王
2008/01/16 5642 1724
134
  정각을 이루신 품 (成正覺品)

法王
2008/01/16 4769 1378
133
  찬탄하는 품 (讚歎品)

法王
2008/01/16 4960 1387
132
  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.

황나나
2008/01/16 5097 1452
131
  불교자원봉사활동 사례공모전에 도전하세요~!

장규식
2006/11/21 6427 1958
130
  ww

이미지
2006/11/22 6877 2096
129
   서경별곡 아즐가 위두어렁셩 다링디리

의청
2011/12/12 5198 1341

   진료 실적을 배껴서 봉사하는 분들에게

의청
2013/04/03 6007 1511
127
  전국 공공의료학회에서 우리 회를 높게 평가

의청
2013/12/30 5831 1285
126
   서경별곡 번역

의청
2011/12/13 6919 1585
125
   (SBS 보도) 얼어 있던 땅이 풀리고 있는 게, 왜 우리 모두에게 엄청난 공포인지..

유영재
2009/10/16 5068 1465
124
  유행하는 글

유영재
2009/02/05 4274 1135
123
   풍교 강의 밤

운곡
2011/05/30 5112 1389
122
   신 수재를 보내며

운곡
2009/05/21 4868 1433
121
  친구를 보내며 --- 이 태백

운곡
2010/02/24 4488 1365
1 [2][3][4][5][6][7][8][9]

Copyright 1999-2023 Zeroboard / skin by Zetyx